다국어 지원

한국어English日本語中文Tiếng Việt

2019 서울교육 이렇게 하겠습니다!

학교를 위한 교육청 시대를 향해

교사, 학생, 학부모, 시민 등 서울교육의 든든한 동반자와 함께 교육공동체 모두의 아침이 설레는 학교를 만들기 위해 2019년 한 해 동안 서울시교육청이 펼쳐나갈 핵심 정책들을 살펴본다.

지난해 6월 조희연 교육감의 재선으로 서울혁신미래교육 2기가 힘차게 출발한 데 이어 2019년은 다양한 정책이 현장에 단단히 뿌리내리기 시작하는 첫해가 될 것이다. 교사, 학생, 학부모, 시민 등 서울교육의 든든한 동반자와 함께 교육공동체 모두의 아침이 설레는 학교를 만들기 위해 2019년 한 해 동안 서울시교육청이 펼쳐나갈 핵심 정책들을 살펴본다.

배움의 즐거움이 넘치는 교육과정

놀면서 배우는 행복하고 안전한 유치원 
• 유아놀이 중심 교육과정 운영
• 공립유치원, 더불어키움 공영형유치원 확대

자율적 역량을 키우는 중학교
• 중학교 1학년 자유학년제 확대 운영
• ‘나눔성장 교실혁명 프로젝트’를 통한 학생참여중심 수업혁신

삶의 기본을 익히는 초등학교
• 초1, 2 안정과 성장 맞춤 교육과정 운영
• 초3~6 창의지성, 감성 교육과정 운영(우리가 꿈꾸는 교실)

미래를 설계하는 고등학교
• 개방형 선택교육과정, 학교 간 협력교육과정
• 고교자유학년제 오디세이학교 운영
• 미래사회 대비 특성화고 역량 강화 수업혁신

 

안전하고 교육적인 공간에서

안전한 학교, 건강한 급식 
• 학교폭력, 성폭력, 유해환경으로부터 안전한 학교 만들기
• 학교건물 안전 강화
• 친환경 무상급식 및 식생활 교육 확대

배움, 쉼, 놀이가 어우러지는 학교 공간 
• 함께 만드는 우리 공간 (꿈을 담은 교실·도서관·돌봄교실·학습카페·놀이터)
• 서울교육 중장기 학교, 학생 배치 마스터플랜
• 도시 소규모학교 대상 이음학교 지정 및 서울형 작은학교 운영 내실화

 

꼭 필요한 교육적 배려와 돌봄을 받으며

맞춤형 교육 서비스 제공 및 ‘정의로운 차등’ 강화 
• 3단계 ‘기초학력책임지도제’ 운영
• 학년별 특성과 학부모 수요를 반영한 맞춤형 돌봄교실 운영
• 특수교육 여건 개선 및 교육기회 확대
• 가족-학교-마을의 3품 교육공동체 기틀 마련
• 학교 밖 청소년의 학업 지속 및 복귀 지원 프로그램 운영
• 교육격차 해소를 위한 ‘학교평등예산제’ 운영 강화 및 ‘교육복지지표’ 적용 확대

 

미래를 준비하는 학교

미래 핵심역량을 키우는 교육
• 창의성, 협력, 공유 능력 함양을 위한 서울형 메이커 교육 운영
• 독서, 인문 교육과정 체계화 및 독서, 인문 공동체 활성화
• 교육과정 연계 협력종합예술활동 확대 운영

 

자율과 책임을 배우고 실천하는 ‘교복 입은 시민’

학생들의 민주시민성 함양 및 자치역량 강화 
• 평화감수성 교육 및 체험중심 역사교육 활성화
• 공존과 상생의 세계시민교육
• 학생인권 및 노동인권 교육 강화
• 학생자율예산 편성 및 운영으로 자율과 책임의 실행체제 지원

 

함께 연구하며 성장하는 선생님

교원이 교육에 전념하며 함께 성장하는 환경 조성
• 교원의 성찰과 재충전 기회 확대
• 교원학습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통합교육연수 시스템 도입
• 교원의 교육활동 보호 강화 및 교권 침해 피해 교원에 대한 지원 확대

 

시민의 열정이 함께하는

학부모와 시민의 참여 확대 및 체계적 지원
• 학부모회 운영 활성화를 위한 행·재정 지원 확대
• 시민참여형 공론화제도 운영
• 시민·학생 청원제도, 시민과 소통하는 국민행복민원실 운영

 

모두 협력해 행복한 교육자치를 실현하는 서울교육

혁신학교, 혁신교육지구 일반화 
• 학교자치에 기반한 교육적 상상과 도전, ‘혁신미래자치학교’ 운영
• 지역과 함께하는 더 큰 학교, 혁신교육지구! 서울시 25개 전 자치구로 확대

학교자율운영체제 구축을 위한 교육청 행정혁신 
• 학교의 자율적 혁신을 위한 학교자체평가 및 학교 조직 진단
• 교육정책사업정비, 정책총량제를 통한 목적사업 축소 및 학교기본운영비 단계적 확대
• 본청은 정책 기획·연구 기능, 교육지원청은 학교통합 지원 중심으로 업무 재구조화

정리 신병철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댓글 등록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